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센터info

센터소식

  • 센터info
  • 센터소식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물산업지원센터 공기관 위수탁 수행
작성일 : 2021.12.23
첨부 이미지

전국 최초 환경·에너지 분야 전문 공공기관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이 23일 김포시 운양동에 위치한 진흥원 청사에서 개원식을 열었다.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12월 23일 개소식, 4본부 10팀으로 구성​,
경기도물산업지원센터 공기관​ 위수탁 수행


기후위기가 전 세계적 생존 문제로 떠오르고 있는 요즘, 미세먼지와 탄소중립 등에 대응하는 전국 최초 환경‧에너지 분야 전문 공공기관이 문을 열었다.

경기도는 지난 23일 김포시 운양동에 위치한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청사에서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개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은 체계적인 환경개선과 탄소중립 추진을 위해 지난 7월 에너지센터·환경기술지원센터·업사이클플라자·물산업지원센터·환경교육센터·기후변화교육센터 등 도내 6개 환경기관을 통합해 설립한 공공기관이다.

이는 2018년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설립 기본계획을 수립한 후 3년 만에 얻은 결실이다.

이날 개원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최소 인원이 참석하는 온라인(비대면) 형식으로 진행됐다. 유튜브(https://youtu.be/_EnToFqZFhw)에서 실시간 생중계된 개원식은 경과보고, 환영사 및 축사, 테이프 커팅식 순으로 이뤄졌다.

오병권 경기도지사 권한대행은 영상축사를 통해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이 전국 최초의 환경·에너지 전문기관으로서 양질의 환경서비스 제공에 앞장서길 기대한다”며 “산업과 경제구조를 친환경으로 전환하고 우리 생활 전반을 바꾸는 경기도의 도전에 진흥원이 주도적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6개 기관의 사업을 통합한 진흥원은 경영기획본부, 기후에너지본부, 환경산업지원본부, 생태환경교육본부 등 4본부 10팀 정원 51명 규모로 구성됐다.

주요 사업으로는 ▲소규모 영세사업장 환경개선 ▲전기차 인프라 구축 ▲환경안전기술지원단 운영 지원 ▲신재생에너지 발굴 ▲태양광 보급사업 ▲업사이클 사업화 컨설팅 ▲환경·물 산업 기업 육성 ▲환경교육 교육프로그램 기획과 전문인력 양성 등이 있다.

김현권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장은 “에너지 자립이라는 시대 요구는 우리 일상에 생각보다 가까이 스며들어 있고 경기도의 경제를 좌우할 날이 머지않았다”며 “지역 환경을 개선하고 도민에게 제공되는 환경서비스 질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https://gnews.gg.go.kr/news/news_detail.do?number=202112241009072991C048&s_code=C048

첨부파일